12살부터 성폭행·4번 임신…’남편 된 계부’ 살해한 여성 ‘자유의 몸’

12살부터 성폭행·4번 임신…’남편 된 계부’ 살해한 여성 ‘자유의 몸’

24년간 자신을 성폭행한 계부이자 남편을 총으로 쏴 살해한 프랑스 여성이 시민들의 박수를 받으며 자유의 몸이 됐다. 25일(현지시간)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프랑스 동부 사온에루아르 지방법원은 남편 다니엘 폴레트(61)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발레리 바코(40)에게 징역 4년을 선고하고 이 중 3년의 집행을 유예했다. 구치소에서 이미 1년간 수감 생활을 했기에 이날 선고와 동시에 석방됐다. 재판에 앞서 검사는 “바코를 감옥으로 돌려보…


출처 : FINFONG – 당신의 금융 네비게이터


많이 읽은 글


자동차보험 다이렉트 견적 비교로 할인 받아 가입하자

정부지원 자금 햇살론 높은 한도 낮은 금리로 받자

무직자 대출 직업, 소득 없어도 1금융권 은행에서 저금리 가능하다


60초 안에 끝내는 뉴스 더 많은 자료 보기